TV 세상2019. 4. 6. 10:54

정부에서 6월 유튜브 검열을 진행하고 검열 결과에 따라서 유튜브를 차단한다는 내용이 전해졌

 

습니다. 최초 유튜브 중지 관련 기사는 방통위가 신년 업무계획을 발표한데 따릅니다. 구글등 해

 

외 사업자의 '불법행위'가 반복돼 시정명령을 3회 이상 위반하게 되면 서비스를 임시중지한다는

 

명령권 제도를 도입한다 라는 내용이었고, 


최근 정부에서 유투브코리아측에 정부의사를 전달했지만 거절됐다고 합니다.

 

내용인즉 유튜브에 안좋은영상을 지워달라는 요구 였고 구글 측에선 그 요구를 거절했다는 것이

 

죠...그로인해 정부는 6월 유튜브 중지를 시킨다는 기사들과 블로그 글들이 참 많습니다.

 

하지만 유튜브를 전면차단시킨다. 말이 안돼죠. 현 시점에서 유튜브의 검색량이 네이버를 이겼다

 

고 하는데, 그렇다면 국민들의 유튜브 활동도가 현재로써는 엄청나단 얘기겠죠. 과하게 얘기하면

 

각 가정에 티비를 없앤다는 얘기 처럼 들리지 않습니까? 그렇기 때문에 6월 유튜브 차단? 현실

 

적으로 무리지 않을까 싶습니다.

 

 

 

 

위 내용은 현재 청원글 들입니다. 유튜브의 악영양도 사실적으로 많은 부분 있다고 저도 생각이

 

듭니다. 하지만 유튜브에 연결되어 있는 다시말해 유튜버를 생업으로 하는 사람들도 대다수 생

 

겨버린 현시점이라 더더욱 위 문제가 예민하고 쉽지않습니다. 어찌되었건 정부의 현실적이고 올

 

바른 판단이 있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.

 

Posted by 그리고르기

댓글을 달아 주세요